Home : Media : News
News Stories
NEWS | May 2, 2017

CIA Director meets with Alliance leaders 미 중앙정보국 (CIA)국장 한미동맹 지도부와 회동

YONGSAN GARRISON, Republic of Korea (ROK) – Director of the U.S. Central Intelligence Agency Mike Pompeo met with ROK and U.S. leaders during a three-day visit to engage in detailed security discussions and reaffirm the ironclad commitment of the United States to the ROK-U.S. Alliance.

Director Pompeo visited Yeonpyeong Island, to view the contested waters between the ROK and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DPRK), and to gain a first-hand appreciation of the North Korean threat to South Korea at this past and potential flashpoint. He observed damage from the lethal artillery and rocket attack on the island by North Korea in November 2010.

General Vincent K. Brooks and General Leem Ho Young, commander and deputy commander, respectively, of the ROK-U.S. Combined Forces Command, and U.S. Embassy Seoul Chargé d'Affaires Marc Knapper accompanied Director Pompeo during the visit.

Director Pompeo also conducted detailed security discussions with his South Korean counterpart,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Director Lee Byeong Ho, during his visit.

The CIA director’s visit marks the fourth senior U.S. administration official to visit the ROK this year to gain a deeper perspective of the security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and confirm the U.S. commitment to the ROK-US Alliance.

대한민국, 용산기지 – 마이크 폼페오 미 중앙정보국 국장은 사흘간의 한국 방문 동안 한미 지도부와 회동해 세부적인 안보 논의를 갖고 한미동맹에 대한 미국의 철통같은 공약을 재확인하였다.

폼페오 국장은 연평도를 방문해 대한민국과 북한 사이의 분쟁 수역을 둘러보고 과거나 앞으로 분쟁이 촉발할 수 있는 곳에서 북한의 대남 위협에 대해 직접 확인하였다 . 폼페오 국장은 2010년11월에 북한이 감행한 연평도 포격 도발 현장을 시찰하였다.

폼페오 국장의 연평도 방문에는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임호영 연합사부사령관, 마크 내퍼 주한 미국 대리대사가 동행하였다.

또한 폼페이오 국장은 방한기간 동안 이병호 국가정보원장과 함께 한반도 안보 상황에 대해 세부적으로 논의하였다.

미 중앙정보국 국장의 이번 방문은 올해 미 고위급 인사 중 4번째 방한으로 한반도의 안보 상황을 보다 심도 있게 파악하고 한미동맹에 대한 미국의 공약을 확인하기 위해서다.